FANDOM


Flag of Hungary (1867-1918) svg.png
헝가리 왕국(헝가리어: Magyar Királyság 머저르 키라이샤그[*])은 1000년부터 1946년까지 지금의 헝가리와 그 주변 지역에 있었던 군주제 국가이다. 1526년부터 1918년까지는 합스부르크 왕가에서 헝가리 국왕을 겸임하였으며, 1919년 잠시 공화정이 수립되었으나 트리아농 조약의 결과 공화정이 인정되지 않아서 1920년부터 1946년까지 호르티 미클로시가 섭정을 맡았다.


수도Edit

1541년부터 1848년까지 슬로바키아의 수도인 브라티슬라바가 수도가 된 것은 발칸 반도에 침입해 온 오스만 제국의 압력을 피하기 위해서였다.

역사Edit

역대 국왕Edit

이 부분의 본문은 헝가리의 군주입니다.1526년 이후로는 합스부르크 가의 신성로마제국 황제가, 1804년부터는 오스트리아 제국의 황제가 헝가리의 왕위를 계승했다. 다만 예외가 두 명 있다. 한 명은 헝가리의 페르디난드 4세로, 아버지인 페르디난트 3세가 생전에 헝가리의 왕위를 양보받아 차기 황제로서 로마의 왕으로도 되었지만, 제위를 계승하기 전에 사망했다. 이와 같이, 헝가리의 왕위는 제위 계승에 앞서 양위되는 것이 많았다. 다른 한 명은 마리아 테레지아로, 그녀는 신성로마제국 황제는 아니었지만, 헝가리 여왕 외에도 보헤미아 여왕이나 오스트리아 여대공이기도 하였다.

반대로 말하면, 그녀의 남편인 프란츠 1세는 신성로마제국의 황제였지만, 오스트리아 대공이나 헝가리 국왕에는 즉위하지 않았다. 이는, 마리아 테레지아가 합스부르크 가의 유일한 후계자이면서, 남자가 아닌 여자였기 때문에 살리카 법전에 의해 신성로마제국의 황제가 될 수 없었기 때문이었다(오스트리아 왕위계승전쟁을 참조).

국가 원수Edit

헝가리는 1918년에 공화국을 선언했으나 1920년 연합국과의 트리아농 조약에서 공화정이 부인되어 이후 헝가리 왕국은 1946년까지 존속했다. 합스부르크 왕가의 마지막 군주 카를 1세는 망명 후에도 오스트리아 황제와 헝가리 왕의 지위를 유지하고 있었다. 오스트리아 황제로의 복위(復位)가 불가능해지자 그는 헝가리 왕 카로이 4세로서 1921년에 두 차례에 걸쳐 헝가리에 입국해 복위를 시도했다. 하지만 연합국의 반발과 섭정(攝政)인 호르티 미클로시의 비협조로 좌절됐으며, 헝가리 의회는 정식으로 합스부르크 왕가의 폐위를 결정했다.

오스트리아-헝가리 해군 제독 출신인 호르티는 적당한 인물을 왕위에 올리려 했지만 결국 왕위는 공석으로 남았고, 그가 실질적인 국가원수로서 1946년까지 헝가리를 통치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